경기여성네트워크, 출범 10주년 기념 성 평등 정책 컨퍼런스 열어
경기여성네트워크, 출범 10주년 기념 성 평등 정책 컨퍼런스 열어
  • 정운선 복지TV 경기
  • 승인 2020.11.30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이후 여성의 위기 진단과 필요 정책 제안하는 토론 진행

 

경기여성네트워크가 출범 10주년을 맞아 27일 수원 밸류하이엔드호텔에서 ‘포스트코로나, 여성의 서사가 정치가 될 때’를 주제로 성 평등 정책 컨퍼런스를 개최했다.

경기여성네트워크는 (사)경기도여성단체협의회, 경기여성연대, 경기여성단체연합, 경기자주여성연대 등 도내 여성단체 네 곳과 경기도의회 여성 도의원 19명이 성 평등 경기도정 실현을 위해 지난 2010년 발족했다.

다양한 성격의 여성단체 여럿이 광역 단위에서 공식적인 연대 체계를 만들어 공고하게 유지하고 있는 곳은 경기도가 유일하다.

1,2부로 진행된 컨퍼런스는 주제 발표와 토론, 경기여성네트워크 출범 10주년 기념식과 감사패 수여 순으로 진행됐다.

1부에서는 장애, 이주여성, 한부모, 돌봄노동, 여성문화예술인, 여성단체, 여성프리랜서, 여성정치 등 다양한 분야의 당사자와 단체, 경기도의회 의원 등이 참여해 ‘코로나19라는 사회경제적 위기 속에서 여성이 겪는 한계와 위기를 진단하고 필요한 정책을 제안,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2부에서는 경기여성네트워크 발족 10주년 기념식을 통해 지난 시간의 성과에 대해 돌아봤다. 또한 경기여성네트워크 출범 및 경기도 여성단체와 경기도의회와의 연대에 이바지한 공로를 기리고자 경기도의회 박옥분 의원, 김유임 청와대 여성가족비서관, 최미정 경기여성연대 성평등위원장 등 3인에게 감사패가 수여됐다.

경기도의회 문경희 부의장은 축사를 통해 “경기여성네트워크가 여성 정책에 대한 이슈와 대안을 찾고 생활 현장에서 성평등 공동체 실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는 데 지속적으로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도 관계자는 “경기여성의 사회적 지위를 높이고 건강한 성 평등 사회를 만들기 위해 경기여성네트워크가 계속 발전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운선 복지TV 경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