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활복지개발원, ‘노숙인 자활 우수사례공모전’ 수상작 8편 선정
한국자활복지개발원, ‘노숙인 자활 우수사례공모전’ 수상작 8편 선정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1.01.20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자활복지개발원은 ‘노숙인 자활 우수사례 공모전’의 선정작을 발표하고 사례집을 발간했다.

이번 공모전에는 총 21점의 사례 및 프로그램이 접수됐다.

우수 프로그램으로 노숙인시설의 지역사회 나눔 사업을 담은 서울 노숙인 자활시설 화엄동산의 ‘나눔을 통한 지역사회와 함께하기’와 인천 노숙인 요양시설 다사랑의집의 ‘중국에서 한국으로 시집와 노숙인시설 입소, 그리고 사회복지시설 종사자가 되기까지’를 포함한 8개 작품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보건복지부 노숙인복지사업의 하나로 진행한 이번 공모전에는 지자체와 노숙인종합지원센터 및 센터 이용자 등이 다양하게 참여했으며, 개발원은 총 8개(최우수상 3편, 우수상 5편)의 수상작을 선정했다.

개발원은 “노숙인 우수 프로그램과 사례 공유를 통해 코로나19로 매서운 겨울을 견뎌내고 있는 노숙인들에게 보다 다양한 지원 정책과 자립 동기가 제공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선정결과는 한국자활복지개발원 누리집(www.kdissw.or.kr)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