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노인력개발원, ‘친환경 노인일자리 창출’ 다자간 협약
한국노인력개발원, ‘친환경 노인일자리 창출’ 다자간 협약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1.27 12: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대덕구청 등 6개 기관·기업과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사업’ 추진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지난 26일 대전시 대덕구청에서 6개 기관·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노인일자리 창출을 위한 ‘아이스팩 재사용 활성화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아이스팩 재활용 활성화사업은 아파트와 주민센터에 설치된 전용수거함에 모인 아이스팩을 수거해 세척한 후, 전통시장과 지역상인 등 수요 업체에 전달해 재사용하는 사업이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최근 환경에 유해한 영향을 끼치는 아이스팩 사용량과 폐기량 감소를 위해 아이스팩 재사용을 위한 노인일자리 직무를 개발했으며, 대전시 대덕구청과 한국환경공단,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 동양산업, 대전녹생환경지원센터와 협업할 방침이다.

올해는 대전시 대덕구에서 만 65세 이상 노인 20명을 선발해 시범운영하고, 향후 사업을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 중부지역본부 남상현 본부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배달 소비문화 확산으로 아이스팩 사용량이 급증하고 있으나, 대부분 일반쓰레기로 폐기돼 심각한 환경문제로 대두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협업이 자원을 절약하고 친환경 노인일자리를 창출해 나가는 좋은 계기가 돼, 향후 지속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