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회사 포켓몬, 코로나19 취약계층 아동 지원 나서
주식회사 포켓몬, 코로나19 취약계층 아동 지원 나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2.01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록우산과 ‘코로나19 소외아동지원 사회공헌프로젝트’ 실시
국내 저소득가정 아동 100명에게 긴급 생계비 등 지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하 초록우산)은 지난달 29일 주식회사 포켓몬과 함께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저소득가정을 지원하기 위한 ‘소외아동지원 사회공헌 프로젝트’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주식회사 포켓몬은 전 세계 포켓몬 고(Pokémon GO) 게임 유저들의 축제 ‘Pokémon GO Fest 2020’ 개최에 맞춰 500만 달러 기부를 발표한 바 있으며, 해당 기금은 ‘아동 생활 향상’을 목적으로 구호활동을 펼치는 지구촌 각 NGO에 기부금으로 전달되고 있다.

국내에는 초록우산에 전달돼 저소득가정 아동 100명의 연간 생계지원비와 학습권 보장을 위한 스마트키트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포켓몬코리아 임재범 대표는 “받은 사랑을 나누기 위해 이번 사회공헌활동을 기획하게 됐다. 지원이 필요한 아동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초록우산 이제훈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지원이 필요한 국내 저소득가정 아동들을 기억해줘 감사하다.”며 “주식회사 포켓몬의 소외아동지원 사회공헌프로젝트가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