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수지장복, 장애인 정보격차 해소 ‘정보화실’ 개소
용인수지장복, 장애인 정보격차 해소 ‘정보화실’ 개소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2.03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

용인시수지장애인복지관(이하 복지관)은 지난 2일 장애인 당사자의 생애주기별 정보교육을 위한 ‘정보화실’을 개소했다고 밝혔다.

정보화실은 고령 장애인의 스마트폰 활용 교육을 비롯해 아동·청소년의 컴퓨터 기초교육, 성인 발달장애인의 직업 활동에 필요한 컴퓨터 활용 교육 등 다채로운 교육이 진행된다.

특히, 휠체어 장애인 교육생을 위한 높낮이 테이블 등 장애인이 이용하기 편리한 환경으로 마련됐다. 이를 통해 장애인의 정보 사각지대를 해소할 수 있게 됐다는 설명이다. 

복지관 한근식 관장은 “그동안 복지관에서는 상설로 노트북을 사용해 정보화 교육을 진행했다. 앞으로는 최신 기자재와 전용 공간에서 장애인과 그 가족이 함께 정보화 교육이 가능하게 됐다.”며 “앞으로 전문 강사와 함께 장애인의 정보격차 개선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취지를 밝혔다.

교육 신청 관련 자세한 내용은 자립지원팀(031-270-0224)으로 문의하면 된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