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장애인 보장구 무료수리 ‘딜리버리 서비스’ 추진
서초구, 장애인 보장구 무료수리 ‘딜리버리 서비스’ 추진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2.15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장구 수거, 수리, 배송 등 전 과정 비대면 서비스 제공
ⓒ서초구
ⓒ서초구

서울시 서초구는 15일 코로나19 속 거동이 불편한 장애인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장애인 보장구 무료수리 딜리버리 서비스’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동안 장애인 보장구 수리는 대면 위주로 진행되는 경우가 많아, 코로나19 상황에서 거동이 불편한 당사자들의 어려움이 가중됐다.

이에 구는 해당 문제를 반영해 새로운 딜리버리 서비스를 추진하게 됐다. 당사자가 전화로 예약하면 수거일 일정을 조율해 직원이 방문 출장과 수거를 진행한다. 수리가 완료된 보장구는 택배 배송을 통해 전달한다.  

특히, 수리센터에서는 보장구 수리 뿐 아니라 자외선소독, 항균살균, 포장·배송까지 진행해 코로나19 상황 속에도 안전하게 이용하도록 할 방침이다. 예약 접수는 한우리 보장구 수리센터(02-2055-0914)로 하면 된다.

서초구 관계자는 “신속한 수리 서비스와 비용 지원을 통해 장애인이 불편 없이 다닐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