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사회복지사협회, 사회복지사 처우개선 ‘정책토론회’ 열어
경북사회복지사협회, 사회복지사 처우개선 ‘정책토론회’ 열어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2.2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사회복지사협회
ⓒ경상북도사회복지사협회

경상북도사회복지사협회는 26일 사회복지현장의 안전과 사회복지사 등의 인권 보호를 위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토론회는 ‘경상북도 사회복지사 등의 처우 및 지위 향상에 관한 조례’ 개정과 관련해 현장의 의견을 청취하고, 사회복지현장과 사회복지사 근무환경의 현 위치를 짚어보기 위해 기획됐다.

이날 좌장으로 경상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 김하수 위원장, 발표자로 대구대학교 김석주 교수가 나서 토론회 시작을 알렸다.

또한 경상북도사회복지사협회 사회복지사권익센터 김병윤 위원장, 인권동아리 인스타 송덕희 회원, 경북행복재단 권용신 부장, 인천광역시사회복지사협회 박정아 사무처장이 열띤 토론을 펼쳤다. 

경상북도의회 행정보건복지위원회 김하수 위원장은 “사회복지사의 처우와 근무환경 개선은 도내 복지향상의 시작.”이라며 “행정보건복지위원회 위원들과 경상북도의회에서도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경상북도사회복지사협회 강창교 회장은 “사회복지서비스가 대상자에게 온전히 전달되기 위해서는 사회복지현장이 안전해야 하고, 서비스 전달의 책무를 맡고 있는 사회복지사의 근무여건 개선이 필수적.”이라고 지속적인 관심을 촉구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