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달팽이, 청각장애 인식개선 ‘독후감 대회’ 개최
사랑의달팽이, 청각장애 인식개선 ‘독후감 대회’ 개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5.31 11: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각장애 인식개선 동화 ‘마법달팽이 실종사건’ 독후감 공모
6월 1일부터 한 달간 실시… 총 10명 시상 예정

사랑의달팽이는 다음달 1일~30일까지 청각장애인 인식개선 동화책 ‘마법달팽이 실종사건’ 독후감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마법달팽이 실종사건은 어린 시절 인공와우 수술을 받은 준우의 마법달팽이(인공와우)가 사라지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뤘다. 올해 초, 전국의 도서관과 초등학교 2,025곳에 총 1만720권을 무료 배포했다.

독후감 공모전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저학년(1~3학년)과 고학년(4~6학년)으로 나눠 진행된다. 대상별 각 5명씩 총 10명을 시상하며, 단체 시상으로는 접수 실적 1위 학급을 선정할 예정이다.

신청 기간은 다음달 1일~30일까지며, 해당 동화책을 읽고 신청서와 함께 A4 1~2장 분량의 독후감을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동화책은 비매품으로, 사랑의달팽이 누리집에서 동화책 파일을 자유롭게 내려 받아 읽을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사랑의달팽이 누리집(www.soree119.com)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