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벌새’ 배리어프리버전, 임윤아 배우 참여
영화 ‘벌새’ 배리어프리버전, 임윤아 배우 참여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1.08.25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지원

김보라 감독이 직접 연출하고, ‘공조’와 ‘엑시트’의 임윤아 배우 내레이션으로 완성된 영화 ‘벌새’ 배리어프리버전이 제작됐다.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는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제작지원, 한국영화감독조합 후원으로 지난달 서울산업진흥원(SBA)에서 김보라 감독과 임윤아 배우가 참여한 가운데 벌새 배리어프리버전 제작을 위한 음성해설 녹음을 진행했다.

벌새 배리어프리버전을 직접 연출한 김보라 감독은 “평소에 보던 방식이 아닌 다른 감각을 동원하여 영화를 체험하고 연출하는 경험이 무척 귀했다. 처음 하는 과정이라 서툴렀지만, 다음 영화들에서는 어떻게 해야 각자 다른 방식으로 보고 듣는 관객에게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을지 배울 수 있었다”며 연출한 소감을 전했다.

내레이션을 맡은 임윤아 배우는 “평소에도 내레이션을 좋아하는데, 배리어프리버전 내레이션이라는 더욱 의미 있는 기회가 찾아와 망설임 없이 참여하게 됐다.”며 “특히 벌새의 배리어프리버전 내레이션을 할 수 있어서 기뻤다. 벌새는 다양한 영화제에서 수상을 많이 한 영화일 뿐만 아니라, 개봉 당시부터 인상 깊게 봤던 작품이어서 주변에도 추천 할 만큼 좋아했던 영화였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특히 “앞으로도 더 많은 분들이 좋은 작품을 함께 느낄 수 있도록 배리어프리버전 작업이 더욱 다양해졌으면 좋겠다. 또 그 과정 속에서 이번에는 저의 목소리로 함께 할 수 있게 돼 뜻 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배리어프리영화를 많이 응원해달라.”고 당부했다.

벌새 배리어프리버전은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과 한국영화감독조합의 ‘배리어프리영화 제작을 위한 사회공헌 업무협약’의 세 번째 작품이다. 현대중공업그룹1%나눔재단 제작지원, 한국영화감독조합 후원으로 제작됐다.

2019년 전 세계를 사로잡은 가장 찬란한 영화 벌새 배리어프리버전은 임윤아 배우 내레이션으로 다음달부터 관람이 가능하다.

온·오프라인 공동체상영 및 관람 문의는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02-6238-3200)로 하면 된다.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