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장애인체육회, 익산시와 ‘반다비체육센터 교류 협약’ 체결
대한장애인체육회, 익산시와 ‘반다비체육센터 교류 협약’ 체결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10.28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체육시설 활성화, 상생방안 마련 나서
ⓒ대한장애인체육회

대한장애인체육회는 28일 익산시와 ‘반다비체육센터 교류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대한장애인체육회 정진완 회장, 정헌율 익산시장, 기관 임직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반다비체육센터는 2018평창동계패럴림픽 레거시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고 있다. 장애인 스포츠 참여 확대를 위해 전국 시·군·구 기초 자치단체 150개소에 건립 예정으로, 정부의 핵심 정책 과제로 추진 중에 있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반다비체육센터를 장애인과 지역주민이 함께 활용가능한 어울림 체육시설로 만들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다. 

건립 준비과정에서부터 각 지자체에 반다비체육센터 건립 요청, 교류협력 제안 등 많은 노력을 기울이며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다양한 움직임에 나섰다. 

이러한 노력의 결실로 익산시와 교류 협약을 맺게 됐으며, 향후 건립 예정인 모든 반다비체육센터로 교류협력을 확대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반다비체육센터의 장애인·지역주민 활용 강화 ▲장애인선수 취·창업 등 지원 ▲장애인식개선 교육센터 및 장애인체력인증센터 운영 ▲기타 생활체육 사업 연계·지원 등에 협력할 예정이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정진완 회장은 “익산시에 반다비체육센터가 건립돼 기쁘고, 지역 장애인들과 주민들이 함께 시설을 이용하며 서로 상생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만들어졌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이러한 기회를 많이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