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장애인의 날 맞아 다양한 행사 열려
경남, 장애인의 날 맞아 다양한 행사 열려
  • 경남도청 류보람 기자
  • 승인 2012.04.27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0일인 장애인의 날을 축하하는 기념행사에 장애인과 자원봉사자 등 모두 6백여 명이 참석했습니다.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한 데 모여 장애인에 대한 편견과 인식을 개선함으로써 더욱 따뜻한 사회를 만들자는데 그 의미가 있습니다.

송인국, 백연연 / 장애인 인권헌장 낭독자 sync>>
국가와 사회는 헌법과 국제연합의 장애인권리선언의 정신에 따라 장애인의 인권을 보호하고 완전한 사회참여와 평등을 이루어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를 만들기 위한 여건과 환경을 조성하여야 한다.

이날은 장애인 복지증진에 기여한 장애복지 유공자에 대한 상장 수여를 비롯해 장애인 취업상담과 인권상담소 등 다양한 부대행사로 진행됐습니다. 이로써 장애인이 가진 아픔을 사회와 함께 나누며 이들의 재활과 자립의지를 북돋았습니다.

김두관 경남도지사 sync>>
사랑하고 존경하는 18만 장애인 여러분, 그리고 도민 여러분 오늘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하는 장애체험문화행사를 통해 서로가 공감대를 형성하는 계기가 되었으면 정말 좋겠습니다.

경상남도에서도 소외없는 복지, 고품격 문화사회를 지향하며 장애인 복지정책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을 이날 약속했습니다.

한편, 장애인의 날인 20일을 전후해 일선 시군에서도 체육대회와 노래자랑 등 비장애인과 함께하는 다양한 행사가 펼쳐질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