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축 건물, 승강기 안전 장치 설치 의무화
신축 건물, 승강기 안전 장치 설치 의무화
  • 최영하 기자
  • 승인 2013.09.25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앞으로 승강기와 관련된 안전 관리가 대폭 강화된다.

안전행정부(이하 안행부)는 올해 9월 15일 이후 건축 허가받는 신축 건물부터 승강기 문이 쉽게 떨어지지 않도록 하는 안전 장치를 반드시 설치하도록 하고, 승강기의 안전 솔 설치를 의무화한다고 밝혔다.

안전 장치는 마모·부식·화재로 인해 사용하지 못하게 될 경우 승강장 문이 제 위치를 유지하는 역할을 한다. 안전 솔은 디딤면과 측면 벽에 신발·치마 등이 끼이지 않도록 하는 장치다.

안행부에 따르면, 승강기 안전 검사 항목 또한 ▲승강기 갇힘 고장 대비 안전 장치 ▲제동기 작동 상태 감시 장치 ▲에스컬레이터 손잡이 속도 감지 안전 장치 등이 추가돼 기존 220개에서 577개로 늘어난다.

우리나라는 현재 승강기와 에스컬레이터 등 모두 48만 대 보유하고 있으며, 이는 보유 대수 기준 세계 8위 규모다. 또한 매년 신규로 2만5,000여 대가 설치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