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센터, 사회참여 증진 위한 ‘행복한 외출’ 진행
양천센터, 사회참여 증진 위한 ‘행복한 외출’ 진행
  • 김지환 기자
  • 승인 2014.05.30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사랑 양천장애인자립생활센터(이하 양천센터)에서는 다음달 19일 양천구 성인발달장애인 사회참여 증진을 위한 문화활동 ‘행복한 외출’을 진행한다.

양천센터에 따르면 이번 문화활동은 양천구에 거주하고 있는 발달장애성인과 가족들을 대상으로 문화체험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성인발달장애인간의 관계 형성 및 정보를 교류하고 자립생활을 지원하고자 마련된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그램은 양천구에 거주하는 성인발달장애인 당사자 및 가족 30인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프로그램 진행은 다음달 19일 10시 30분 양천센터에서 인천어린이 대공원으로 출발해 자전거 체험, 사계절눈썰매장, 동물원 관람, 평가회 등으로 이뤄진다.

이번 프로그램은 양천구에 거주하는 성인발달장애인 당사자 및 가족 30인을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양천센터 관계자는 “발달장애인 권리 보장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발달장애인법)이 지난 29일 제 324회 국회 제1차 본회의에서 통과됐다.”며 “발달장애인의 특성과 욕구에 적합한 지원과 권리 옹호 등이 체계적이고 효과적으로 발달장애인들의 권리를 보호하고 보호자 등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