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제19회 장애인기능경기대회’ 열어
서울시, ‘제19회 장애인기능경기대회’ 열어
  • 김지환 기자
  • 승인 2014.06.26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가 지원하고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한국장애인고용안정협회 서울시지부 주관으로 개최되는 '2014년 서울시장애인기능경기대회'를 지난 25일부터 3일간 서울시중부기술교육원 외 2개 장소에서 진행한
다고 밝혔다.

경기종목은 ▲CNC선반 ▲컴퓨터수리 ▲전산응용기계제도(CAD) ▲컴퓨터 프로그래밍 ▲컴퓨터활용능력 등 18개 종목과 ▲3D 제품디자인 ▲PCB설계 ▲번역 ▲기계 조립 ▲보석가공 등 시범직종 5개 종목, ▲그림 ▲e-스포츠 등 레저 및생활기술 직종 2개 종목으로 총 28개 종목이다.

올해는 장애인 288인이 참가할 예정이며, 장애유형별로는 △지체장애 83인 △청각장애 68인 △뇌병변장애 62인 △시각장애 56인 △지적장애 4인 등이다.

서울시에 따르면 올해 대회는 청각장애인들이 기량을 발휘를 위해 20인의 수화통역사를 채용해 개·폐회식과 대회본부, CNC 선반 종목을 포함한 16개 종목에 참여한 청각장애인들이 수화통역을 지원한다.

또한 입상자에게는 상장과 메달 및 소정의 상금이 주어지는데 금상 입상자는‘전국장애인기능경기대회’ 출전의 자격이 부여되며 해당 직종의 국가기능사 자격 실기시험에 면제되는 혜택을 받게 된다.

참가자격은 서울시 거주 등록장애인으로 개최일 현재 만 15세 이상으로, 국제장애인기능경기대회 및 전국장애인기능경기대회에 참가하여 동일한 직종에 입상한 사실이 없어야 한다.

서울시 강종필 복지건강실장은 “앞으로도 우수한 기능장애인을 발굴․육성해 직업안정을 돕는 것뿐만 아니라 장애인들의 실질적인 자립기반 조성을 위한 내실 있는 행정·재정적 지원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