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협동조합-마을기업-사회적기업 이해 및 설립 돕기위한 상시교육 개설
경기도, 협동조합-마을기업-사회적기업 이해 및 설립 돕기위한 상시교육 개설
  • 박정인 기자
  • 승인 2016.06.01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1월까지 총18회 걸쳐 의정부-수원에서 개최 예정

경기도가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사회적경제기업의 대표적인 유형인 협동조합, 마을기업, 사회적기업에 대한 이해와 설립을 돕기 위한 상시교육을 개설한다고 밝혔다.

이번 상시교육은 이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총 18회에 걸쳐 경기도 따복공동체지원센터(의정부, 수원)에서 개최되며, 매월 둘째·셋째·넷째 주 수요일마다 오후 2시에서 5시까지 진행된다.

사회적경제기업 창업 희망자, 사회적경제기업 등 유관기관 종사자, 공무원까지 사회적경제에 대해 궁금한 사람이면 누구든 참여할 수 있다.

교육프로그램은 협동조합, 마을기업, 사회적기업의 3개 과정으로 나누어 진행되며 각 유형별 설립절차 및 지원제도 안내로 구성된다.

경기도는 “이번 교육은 창업 희망자 및 종사자 등이 사회적경제를 올바로 이해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기초부터 튼튼한 사회적경제기업을 만드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경기도는 이번 상시교육이 마을기업 설립을 희망하는 단체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마을기업 설립 희망단체는 현재 년 2회 정해진 3일간 ‘설립 전 입문·기본교육’ 14시간을 받아야 한다.

경기도는 이번 상시교육을 이수 할 경우 마을기업 설립 전 교육 입문과정 4시간을 대체하도록 해 3일 교육이 2일로 줄어들게 됐다고 설명했다.

한편, 교육 신청 및 문의는 경기도 따복공동체지원센터 따복상담소 (1522-0561/남부, 1522-0562/북부)로 하면 되고, 경기도 따복공동체지원센터 홈페이지(www.ddabok.or.kr)에서도 신청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