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장애인복지관, 성인발달장애인 일상자립지원 ‘아람터’ 입학식 열어
남양주시장애인복지관, 성인발달장애인 일상자립지원 ‘아람터’ 입학식 열어
  • 박준성 기자
  • 승인 2017.02.09 1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장애인복지관(이하 복지관)은 6일 성인발달장애인 일상생활자립지원 프로그램인 ‘아람터’ 입학식을 열었다.

‘아람터’는 20~40대 발달장애인 8인을 대상으로 자립생활 훈련과 문화·여가활동을 제공해 향후 자립생활의 기반을 마련하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정규 과정 3년 동안 ▲위생관리, 예절교육, 가사활동 등을 배우고 체험하는 자립기술훈련 ▲인권교육과 자치활동을 배우는 자기결정훈련 ▲정보화교육, 체육·공예활동의 문화교육 등을 배우게 된다.

수업은 매주 월~금요일 복지관 아람터 교실에서 진행된다.

복지관 최승철 관장은 “발달장애인들이 ‘아람터’를 통해 지역사회 구성원으로서 희망찬 첫걸음을 내딛길 바란다.”며 “다양한 교육 지원을 통해 발달장애인들이 자신의 권리를 누리고 사회구성원으로 당당하게 설 수 있도록 돕겠다.”고 전했다.

한편, 복지관은 발달장애인의 평생 교육과 자립을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성인발달장애인 10인으로 구성된 ‘아람터’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