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장애인의 날 맞아 후원자들과 장애체험 진행
밀알복지재단, 장애인의 날 맞아 후원자들과 장애체험 진행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4.17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밀알복지재단 후원자들이 수서역 일대에서 장애체험을 하고 있다. ⓒ밀알복지재단
▲ 밀알복지재단 후원자들이 수서역 일대에서 장애체험을 하고 있다. ⓒ밀알복지재단

밀알복지재단은 서울 수서역 일대에서 후원자들과 함께 지난 14일 장애체험 활동을 펼쳤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서 밀알복지재단 후원자들은 휠체어를 타고 수서역 주변 식당과 카페, 편의시설 등을 이용해보며 장애인당사자들이 겪는 어려움을 직접 체험했다.

체험을 마친 한 후원자는 “휠체어를 모는 일이 힘들지 않을 거라 생각했는데, 막상 타보니 진땀이 났다. 높은 턱이나 가파른 경사로를 만나면 혼자 힘으로는 가기가 어려웠다.”며 “평소에 아무렇지 않게 걷던 거리가 장애인들에게는 힘든 길이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밀알복지재단 정형석 상임대표는 “다가오는 4월 20일 장애인의 날을 맞아 이번 행사를 개최하게 됐다.”며 “장애인의 시각에서 잠시나마 장애의 불편을 몸소 체험해보며, 장애인과 함께 사는 삶에 대해 다시 한 번 생각해볼 수 있는 계기가 됐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