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각의 이름으로 월곡 주민과 만나다
진각의 이름으로 월곡 주민과 만나다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5.23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각복지재단, 월곡동을 여는 문화 축제 실시
야시장, 청춘다방, 외국인 노래자랑 등 다채로운 행사 열려
▲ ⓒ월곡종합사회복지관
▲ ⓒ월곡종합사회복지관

진각복지재단은 지난 21~22일 이틀간 대한불교진각종 총인원 일대에서 지역문화축제인 ‘진각의 이름으로 월곡을 열다! 오픈 페스티벌(Open Festival)’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오픈 페스티벌은 복지기금 마련을 위한 야시장 ‘희망오프너’, 어르신 연합 문화공연 ‘청춘런웨이’, 외국인 노래자랑 ‘성북스타K’, 소외계층인식개선 캠페인 ‘월곡달빛거닐기 문워크’, 프리마켓 ‘달달마당’ 등 다양한 행사들로 구성됐다.

2017년 희망주차장 축제에서도 큰 호응을 받았던 ‘희망오프너’는 대한불교진각종의 장엄등과 달등(초승달 모양 등)으로 꾸며진 넓은 잔디밭과 루프탑에서 펼쳐진 야시장으로, CJ프레시웨이의 후원으로 푸드트럭에서 쉐프가 조리하는 요리를 맛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 ⓒ월곡종합사회복지관
▲ ⓒ월곡종합사회복지관

외국인 가요경연대회 ‘성북스타K’에서는 많은 외국인근로자와 교환학생 등이 가요경연과 각 국가별 전통의상을 뽐내는 시간을 가졌다.

‘청춘런웨이’는 성북구 지역 어르신의 작품과 문화공연이 청춘사진관과 그림자포토존 등의 부대행사와 함께 실시됐다. 특히 이 행사의 무대에는 가수 김성환과 편승엽의 공연이 함께해 어르신들께 기쁨을 선사했다.

또한 인근 동덕여대의 ‘김윤아밴드’, 인디밴드인 ‘복태와 한군’, ‘뮤리마스’ 등의 버스킹 공연들과 페이스페인팅, 네일아트 등의 부대행사로 더욱 풍성한 축제로 꾸며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