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개발원, 카페 ‘I got everything’ 품질 향상 교육
한국장애인개발원, 카페 ‘I got everything’ 품질 향상 교육
  • 손자희 기자
  • 승인 2018.06.29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페 소속 바리스타 대상 커피제조·고객응대 교육 진행
카페 'I got everything' 소속 바리스타들이 서비스 품질 향상 교육을 받고 있다. ⓒ한국장애인개발원
카페 'I got everything' 소속 바리스타들이 서비스 품질 향상 교육을 받고 있다. ⓒ한국장애인개발원

한국장애인개발원이 카페 ‘I got everything(아이갓에브리씽)’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지난 28일~오는 30일까지 커피ㆍCS(Customer Satisfaction, 고객만족) 전문가를 초청해 카페 소속 바리스타를 대상으로 서비스 교육을 진행한다.

이번 교육은 28일~29일 이틀간은 어라운지 선유도점 3층 세미나실에서, 30일에는 카페 I got everything 정부대전청사점에서 실시된다.

이번 교육 참가자는 지난 5월 카페 I got everything 전국 23개 지점을 통해 모집했으며, 8개 지점의 장애인 바리스타 17명이 참여하고 카페 매니저 등 7명이 동반해 교육을 지원한다. 또한 I got everything의 전신인 꿈앤카페 9개 지점의 장애인 바리스타 22명도 함께한다.

한국장애인개발원 최경숙 원장은 “이번 교육은 각 매장에서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요청한 교육 내용을 바탕으로 구성됐다.”며 “고객들에게 더욱 만족할 만한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앞으로도 관련 교육을 지속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카페 I got everything은 전문가의 컨설팅과 표준화 작업을 통해 세련된 인테리어와 고품질 원두, 합리적인 가격으로 시장경쟁력을 갖춰나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