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장복, 중·장년층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행복교실’
관악장복, 중·장년층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행복교실’
  • 최지희 기자
  • 승인 2019.03.28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악구장애인종합복지관
ⓒ관악구장애인종합복지관

서울특별시 관악구장애인종합복지관은 중·장년층 발달장애인 평생교육 프로그램 ‘행복교실’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고령화와 낮 시간 프로그램에 대한 욕구 등을 반영해 35세 이상 중·장년층 발달장애인의 잔존기능 유지와 직업 활동, 노후준비를 목적으로 실시된다.

프로그램은 일상생활지원, 건강지원, 직업지원, 문화지원 네 가지 지원 주제로 진행된다.

일상생활지원은 의사소통훈련, 자기결정기술 훈련, 위생관리, 외모 가꾸기, 요리교실 등의 내용으로 꾸려질 예정이다.

건강지원에서는 아침체조와 스트레칭 등 건강한 신체를 유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운동과 함께 소근육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한다.

직업지원은 각각의 이용자들의 기능에 맞춰 직업교육과 기초 작업능력을 향상시키는 프로그램을 지원한다.

문화 지원에서는 노래교실, 취미활동, 영화감상 등 다양한 문화체험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모집 인원은 6명이다. 프로그램 시간은 매주 월요일~금요일 오전 10시~오후 4시까지며, 이용료는 월 9만 원(수급자 4만 원, 차상위 6만5,000원)으로 식대는 별도다.

참여 신청과 문의는 관악구장애인종합복지관 평생지원팀(02-877-0750, 070-7038-3003)으로 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