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장애인 직업능력평가센터 개소’ 업무협약 실시
‘서울시 장애인 직업능력평가센터 개소’ 업무협약 실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03.12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법인 상금,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와 운영 방향성 논의
ⓒ사회복지법인 상금
ⓒ사회복지법인 상금

사회복지법인 상금은 지난 11일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협회와 ‘서울시 장애인 직업능력평가센터 개소 및 사업 협력’ 업무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서울시 장애인 직업능력평가센터 개소 준비에 따른 운영 방향성 논의를 위해 진행됐다.

향후 센터는 서울시 관내 직업재활시설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방문 직업능력평가사업 ▲직업능력평가사 양성사업 ▲직업능력평가 도구 대여사업 ▲서울시장애인직업재활시설 연계사업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센터는 서울시 지원으로 운영되며, 서울시 등록 장애인에게 양질의 직업능력평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

또한 직업재활시설에 유용한 직업능력평가 도구 개발과 직업능력평가 전문교육 등으로 장애인 취업에 길잡이가 될 수 있도록 운영할 예정이다.

사회복지법인 상금 박은정 이사는 “서울시 장애인 직업능력평가센터가 개소함에 따라, 장애인들이 직업을 선택하고 취업하는데 객관적이고 전문적인 양질의 정보를 제공 받을 수 있어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사회복지법인 상금에서는 장애인의 개인별 맞춤 일자리 제공을 위해 금천장애인취업센터와 현장중심 직업재활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개소를 앞둔 서울시 장애인 직업능력평가센터와 긴밀한 협업으로 취업 전 과정의 원스톱 장애인 취업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