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피코리아, 자원봉사 활성화 기금 1억 원 전달
이피코리아, 자원봉사 활성화 기금 1억 원 전달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2.29 1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동구자원봉사센터

성동구자원봉사센터는 지난 22일 이피코리아로부터 ‘코로나19 극복 자원봉사 활성화 기금’ 1억 원을 전달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기부는 복지 사각지대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주민들을 위해 마련됐다. 

앞서 이피코리아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을 위해 노트북 100대를 기부하는 등 약 3억 원을 성동구에 전달한 바 있으며, 다시금 기부에 동참하며 따뜻한 마음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기금으로 성동구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주민들을 지원하고, 사회적기업과 소셜벤처 등의 안전한 봉사활동을 도울 방침이다.

이피코리아 배문찬 대표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도울 수 있으면 하는 마음에 기부를 결정했다.”며 “이번 봉사와 나눔을 계기로 따뜻하고 행복한 세상이 되고, 더욱 살기 좋은 성동구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은 “코로나19로 봉사자들의 대면 만남이 어려운 상황인 만큼, 온라인에서 서로를 돌보는 문화가 더욱 필요한 시기.”라며 “성동구 나눔문화 활성화를 위해 나눔을 실천해준 기업에 감사하다.”고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