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사회복지협의회, 홀몸 노인 한파대비 방한물품 지원
서울사회복지협의회, 홀몸 노인 한파대비 방한물품 지원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1.02.05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 통해 시민의 참여와 나눔으로 조성된 기금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은 지난 4일 설을 앞두고 코로나19 장기화와 한파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에너지취약계층 홀몸 노인을 위해 방한물품과 생필품 기부전달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시립성동노인복지관에서 진행된 기부전달식에는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김현훈 회장,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김기대 의원, 서울시 환경정책과 이동률과장, 시립성동노인복지관 김광수 관장 참석이 참석했다. 코로나19확산 방지를 위해 철저한 방역하에 진행됐다.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은 ‘에너지살림도시, 서울’이 지향하는 에너지 나눔의 가치실현을 위해 2015년 출범됐다.

시민참여에 의해 에너지생산, 효율화, 절약으로 발생되는 이익을 취약계층의 에너지복지 사업에 지출하는 선순환 방식으로 기금을 마련하고 있다. 에너지  취약계층에게 주거에너지효율화지원, 으뜸효율가전지원, 에너지생산지원, 긴급(폭염·한파) 지원, 미세먼지·친환경지원사업을 통해 에너지복지지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이번 나눔은 에너지취약계층을 위한 CMS후원, 에너지를 아껴 모은 에코 마일리지 기부, 문자기부, 온라인 모금 등을 통해 십시일반으로 시민의 자발적인 참여와 나눔으로 조성됐다.

최근 극심해진 한파를 이겨내는데 필요한 겨울내의와 장갑 등으로 구성한 호호키트 200세트, 생필품 200세트를 시립 성동노인종합사회복지관을 통해 관내 홀몸 노인에게 지원된다.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김현훈 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에도 따뜻한 마음으로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에 참여해 주신 모든 시민들에게 감사하다.”며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는 앞으로도 에너지 빈곤으로 어려움을 겪는 에너지취약계층을 위해 민간 에너지복지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에너지나눔에 참여하고자 하는 시민, 기업(단체)는 서울에너지복지시민기금 누리집(www.seoulenergyfund.or.kr)을 통해 일시·정기기부를 신청할 수 있고, 간단하게 #70795050으로 누구나 손쉽게 문자 기부(건당 2,000원)에 참여할 수도 있다.

또한 생활속에서 아껴쓴 에너지로 적립한 마일리지를 에너지취약계층에 기부하는 에코마일리지 기부를 통해서도 참여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특별시사회복지협의회 서울에너지복지 시민기금(02-2021-1750~1751, 1772)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