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스마트경로당, 과기부 공모사업 최종 선정
유성구 스마트경로당, 과기부 공모사업 최종 선정
  • 황기연 대전 주재기자
  • 승인 2021.03.12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지자체 중 2곳 선정… 국비 9억2,000만 원 확보

대전광역시 유성구는 ICT기술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경로당 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지난 11일 밝혔다.

구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기존 ICT경로당 20개를 스마트경로당 70개로 확대할 수 있게 됐다.

주요 서비스 내용은 ▲비대면 화상회의시스템 구축을 통한 교육, 복지상담, 오락 등 콘텐츠 제공 ▲AI아바타를 활용한 치매진단서비스와 비접촉 터치 기반 방식의 건강측정 서비스 ▲디지털 사이니지를 통한 생활정보 제공 등이다.

구는 이에 앞서 지난 2016년 전국 최초로 14개소에 ICT경로당 사업을 추진해 왔으며, 현재 20개소 경로당에 화상시스템을 통해 건강, 식생활, 웰빙 등 다양한 주제의 교육 등을 제공하고 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스마트 경로당 50개를 추가 구축하면 동시에 2,100여 명의 노인들이 화상회의와 교육 등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며 “이번 공모사업으로 복지와 건강관리 서비스 뿐 아니라 노인들의 디지털 격차를 해소하고, 스마트 선도도시의 입지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