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사업 지속 추진
유성구,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사업 지속 추진
  • 황기연 대전 주재기자
  • 승인 2021.03.23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 대전사업장과 저소득가정 지원 실시

대전시 유성구는 23일 한화 대전사업장과 저소득 가구의 주거환경개선사업 지원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연 1,200만 원 상당의 집수리 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한화 대전사업장은 사업비와 사회공헌팀 ‘희망날개봉사단’을 통해 저소득 가정을 방문해 도배·장판 시공, 청소 및 소독 서비스를 실시할 예정이다.

지난 2013년 시작된 희망날개봉사단은 현재까지 80가구에 약 8,000만 원을 지원하는 등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에 기여하고 있다.

이와 함께 유성구는 매월 1~2가구씩 선정하는 등 사업운영 총괄에 나설 계획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앞으로도 민관 협력을 통해 주민생활 향상을 위한 노력을 더욱 기울이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