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소방서, 시민·구급대원 등 ‘세이버 인증서’ 수여
유성소방서, 시민·구급대원 등 ‘세이버 인증서’ 수여
  • 황기연 대전 주재기자
  • 승인 2021.04.28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유성소방서는 28일 환자의 생명을 구한 시민과 구급대원 12명에게 세이버 인증서를 수여했다.

이날 시민 김훈진 씨는 지난 2월 9일 유성구 자운동 국군복지단 쇼핑센터에서 60세 심정지 환자를 심폐소생술과 자동심장충격기를 활용해 소생시켜 하트세이버 인증서를 전수받았다.

또한 신속하고 적절한 응급처치로 환자의 생명을 구한 구급대원 12명에게는 각각 하트·브레인인·트라우마세이버 인증서를 전달했다.

하트·브레인·트라우마세이버는 심정지·뇌졸중·중증외상 환자의 생명을 구하는 데 결정적인 역할을 해낸 구급대원에게 주어지는 인증제도다.

황재동 유성소방서장은 “시민의 생명지킴이 구급대원을 격려하고, 신속한 판단과 적절한 응급처치로 환자를 구한 시민의 용기에 감사를 전한다.”며 “시민 누구나 심폐소생술에 동참해 소중한 생명을 구하는데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