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장애인 일자리 기반 조성 사업장 개소
유성구, 장애인 일자리 기반 조성 사업장 개소
  • 황기연 대전 주재기자
  • 승인 2021.05.04 10: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사회 통합 돌봄 경제모형 구축

대전시 유성구는 지난 3일 사회적 경제조직이 참여해 장애인 일자리를 제공하는 ‘장애인 일자리 기반 조성 사업장’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개소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정용래 유성구청장과 구의원, 사업장 대표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이번에 조성된 장애인 일자리 기반 조성 사업장은 지역사회 통합 돌봄의 일환으로, 지역 내 안정적 생활지원을 위한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목적으로 추진됐다.

지난 2월 사업공모를 통해 이끌림 협동조합과 그린푸드앤케어 총 2개 사업장이 선정됐으며, 구비 5,000만 원을 투입해 ▲원예·버섯작물 재배를 통한 단순작업 참여 ▲축산물 온라인 판매 물품 포장·검수 등의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장애인 분야 지역사회 통합 돌봄 정착을 위한 기반 마련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