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청 공무원, ‘든든한끼 도시락’ 릴레이 캠페인 동참
대전시청 공무원, ‘든든한끼 도시락’ 릴레이 캠페인 동참
  • 황기연 대전 주재기자
  • 승인 2021.05.13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는 13일 시청 공무원들이 ‘1004가 전달하는 든든한 끼 도시락 릴레이 캠페인’ 5호 참여를 위해 성금 1,0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에 기탁한다고 밝혔다. 

대전시와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가 함께하는 이번 캠페인은, 관내 소상공인이 만든 도시락과 밑반찬을 구매해 취약계층에 전달하는 후원릴레이 사업이다.

시청 공무원들은 급여의 1,000원 미만 금액을 공제해 적립하는 ‘자투리기금’ 중 총 1,000만 원을 전달하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 지원에 동참했다. 

이날 대전시청 김성용 공무원노조위원장은 “어려운 소상공인과 취약계층 등 모두 도울 수 있는 캠페인에 동참하게 돼 뜻 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대전시청 공무원은 어려운 시민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며, 시민을 먼저 생각하는 시정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이번 캠페인에 행정 최일선에서 코로나19 대응을 위해 헌신하는 시청 공무원들이 동참한 것에 감사를 전한다.”며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경제가 활성화될 수 있도록 공적영역의 지원책과 함께, 나눔 문화가 확산할 수 있도록 공직자로서 노력해 달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