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경·박소영, 대한장애인체육회 홍보대사 위촉
김민경·박소영, 대한장애인체육회 홍보대사 위촉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5.1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체육 홍보에 앞장설 것” 의지 밝혀
ⓒ대한장애인체육회
ⓒ대한장애인체육회

대중들에게 건강한 웃음을 선사하는 두 코미디언이 장애인체육을 알리는 메신저로 나선다.

지난 12일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이천훈련원에서 김민경·박소영을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김민경·박소영은 지난해 11월 제작된 ‘패럴림픽 경영수업’ 촬영으로 장애인체육과 첫 인연을 맺었다. 해당 프로그램은 유명인들이 장애인체육 국가대표 선수들과 장애인 육상, 골볼 등 다양한 장애인체육을 체험하는 방식으로 제작됐다. 

김민경·박소영은 프로그램을 촬영하며 장애인체육에 대한 매력을 느꼈고, 선수들의 열정에 감동해 장애인체육을 응원하고자 하는 마음에 홍보대사로 나서게 됐다. 

이날 김민경은 “지난해 촬영을 하며 느낀 점이 많았다. 장애인선수들이 열심히 운동하시는 모습을 보고 감동을 받았다.”며 “앞으로 장애인체육을 홍보하는데 앞장서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박소영은 “이제 도쿄패럴림픽이 얼마 남지 않았다고 들었다. 선수들 모두 코로나19를 잘 극복해 좋은 성적을 거뒀으면 좋겠다.”고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정진완 회장은 “요즘 핫한 두 스타를 홍보대사로 위촉하게 돼 영광.”이라며 “앞으로 장애인체육이 더욱 빛날 수 있도록 홍보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