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특별자치도,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구축 나서
제주특별자치도,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구축 나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6.17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맞춤형 교육, 가족창업 육성 등 추진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이하 센터)는 지난 16일 제주특별자치도(이하 제주도)와 ‘발달장애인 특화사업장 구축’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특화사업장 구축은 지난달 중소벤처기업부와 센터가 주관한 ‘2021년 발달장애인 특화사업 구축사업 공모’에 제주도가 선정되면서 추진하게 됐다.

협약에 따라 센터는 특화사업장 구축과 사용, 창업 지원 프로그램 운영·지원 등을 담당한다. 제주도는 특화사업장 구축 공간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자원 연계, 운영지원, 현황 파악 등에 나설 방침이다.

특히, 센터와 제주도는 올해 말까지 11억 원을 들여 제주시 아라동 발달장애인복지관 신축 부지 인근에 버섯재배 스마트팜을 구축하고,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발달장애인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할 계획이다.

장애인기업종합지원센터 서기영 이사장은 “이번 특화사업장 구축으로 발달장애인 창업 분야가 다변화되는 시작점이 마련될 것.”이라고 기대를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