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숲속에서 시원하게 문화공연을 즐기세요”
“숲속에서 시원하게 문화공연을 즐기세요”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1.07.09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월까지, 자연휴양림·국립수목원·산림치유원 등에서
ⓒ산림청
지난해 인제자작나무숲 공연 사진. ⓒ산림청

산림청은 숲에서 즐기는 ‘2021년 숲속 문화공연’을 9일~오는 9월까지 개최해 코로나19를 극복하고 국민에게 숲과 함께하는 행복한 하루를 선사할 계획이다.

숲속 문화공연은 지난 2017년부터 시작됐으며 올해로 5년째 맞이하는 산림청 대표 산림문화 보급 사업이다.

전국 휴양림, 수목원 등에서 진행되며 국민과 소통, 치유, 문화향유 기회 제공과 숲과 함께하는 아름다운 추억 쌓기 등의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특히 올해 숲속 문화공연은 코로나가 끝나길 희망하며, 국민이 숲을 찾아 지친 몸과 마음을 추스르고 일상에서 느끼는 다양한 문화공연을 접할 수 있도록 전국 15개 국립자연휴양림과 2개 사립휴양림, 국립수목원,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국립산림치유원, 국립세종수목원, 인제 자작나무 숲에서 총 22회가 개최된다.

자세한 일정은 산림청 누리집(www.forest.go.kr) 또는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www.huyang.forest.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공연은 오후 3시에서 8시 사이 1~2시간 동안 관람할 수 있으며, 대중가요, 클래식, 전통음악, 마술 등 다양한 분야로 마련된다. 관객들이 직접 참여하고 교감할 수 있도록 다채롭게 진행된다.
 
산림청 이상익 산림복지국장은 “숲에서 풍성한 문화공연을 관람하며 코로나를 극복하고 행복한 휴식의 시간과 소중한 추억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국민이 숲에서 즐기는 행복한 삶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