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성구, 복지기능 강화 ‘간호직 공무원’ 배치
유성구, 복지기능 강화 ‘간호직 공무원’ 배치
  • 황기연 대전 주재기자
  • 승인 2021.08.02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민 중심 맞춤형 건강서비스 제공

대전시 유성구는 지난 1일 각 동의 ‘찾아가는 보건복지팀’에 간호직 공무원을 배치해, 주민의 보건·복지기능 강화에 나선다고 밝혔다.

유성구는 주민자치형 공공서비스 구축사업 추진을 위해 11명의 간호직 공무원을 채용, 2일부터 행정복지센터에 배치해 주민 중심의 맞춤형 건강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에 배치되는 간호직 공무원은 보건·복지서비스가 필요한 주민을 직접 찾아가 종합상담을 진행하고, 통합돌봄 대상자에 대한 서비스연계 모니터링 등 위기가구 발굴 등의 역할을 맡는다.

또한 지역사회, 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와 협력해 주민들의 건강증진 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간호직 공무원의 전문성을 활용한 찾아가는 종합상담, 건강관리 서비스 강화로 복지 사각지대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앞으로 복지 인프라를 확대해 지역에 맞는 통합돌봄사업을 위한 기반을 구축해 나가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