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맞춤훈련센터, 시각장애 예술인 고용증진 나서
서울맞춤훈련센터, 시각장애 예술인 고용증진 나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9.14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각장애인복지관과 업무협약 체결… 시각장애인 합창단 운영 추진

한국장애인고용공단서울맞춤훈련센터(이하 서울맞춤훈련센터)는 14일 서울시각장애인복지관과 시각장애 예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서울맞춤훈련센터 진홍섭 센터장, 서울시각장애인복지관 허경아 관장, 서울위드콰이어 합창단 홍복희, 함정민 지휘자를 포함한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시각장애 예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앞으로 두 기관은 시각장애인으로 구성된 합창단을 창단, 시각장애인의 직업재활과 사회적 인식개선을 위해 노력하며 장애예술인의 일자리 발굴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또한 이번에 창단하는 시각장애인 합창단은 3개월의 훈련을 거쳐, 시각장애인 합창단 운영을 희망하는 대기업에 취업을 연계할 방침이다.

서울맞춤훈련센터 진홍섭 센터장은 “시각장애인 합창단의 노래를 통해 편견 없이 아름다운 세상을 함께 보길 바란다.”며 “앞으로 시각장애 예술인의 고용에 도움이 되는 길에 대기업들이 적극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