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문학을 만나다” 푸른사상 가을호 발간
“장애인문학을 만나다” 푸른사상 가을호 발간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9.27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문학 특집 ‘푸른사상’ 2021년 가을호(통권 37호)가 발간돼 눈길을 끌고 있다.

이번 호에서는 장애인문학의 의미와 역할, 문학을 통한 장애인 인식 변화 등 장애인문학의 사회적 의미를 소개했다. 

한국장애예술인협회 방귀희 대표를 비롯해 각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는 강남국(수필가), 김효진(동화작가), 손병걸(시인), 신홍윤(팟캐스터), 차희정(경희대 외래교수) 등의 좌담을 통해 장애인문학의 이해를 돕는다. 

또한 다양한 장애문인들의 시를 선보이며 장애인문학을 감상하는 폭넓은 기회를 마련했다.

아울러 장애인에 대한 예술적 인식과 열악한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는 장애인영화제의 현황을 탐구한 숭실사이버대학교 방송문예창작과 허혜정 교수의 문학론도 눈길을 끈다. 

한국장애예술인협회 방귀희 대표는 “푸른사상에서 독자들에게 장애인문학을 소개한 것은 장애예술인지원법에 따른 장애예술인의 참여확대를 실천한 모범 사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