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 다양한 아시아 문화 전시 개최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 다양한 아시아 문화 전시 개최
  • 정두리 기자
  • 승인 2014.05.13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 다양한 아시아 문화 전시 개최

다양한 아시아 문화를 생생한 디지털 사진과 영상을 통해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전시가 오는 20일~28일까지 국립광주박물관에서 개최된다.

문화체육관광부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은 가치 있는 아시아 문화 발굴과 문화다양성 보존을 위해 아시아 각 지역의 문화에 대한 조사·연구와 자원 수집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전시는 2015년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개관을 앞두고 아시아문화정보원이 수집해 소장한 결과물을 한자리에서 볼 수 있도록 전시하고, 시민들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다.

아시아 전역을 아우르는 2,000개의 이야기, 동북아에서 동남아, 중앙아시아까지의 다양한 지역 전통음악의 생생한 연주, 힌두 대서사시가 공간과 건축 문화에 구현된 인도와 인도네시아의 사원, 메콩 강 유역 소수민족의 생활 모습과 아름다운 복식 문화, 그리고 다양한 아시아 의례와 축제의 모습 등이 선명한 디지털 이미지와 영상으로 기록돼 생생한 아시아 문화를 경험할 수 있다.

또한, 알타이 지역의 암각화, 베트남 북부와 중국 남부 지역의 동고(청동 북), 인도를 시원으로 동북아시아까지 전파된 불탑의 전래 양상 등은 기존에 쉽게 접하지 못한 아시아 문화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제시한다.

특히 이번 전시에서는 아시아 문화에 대한 개별 주제 아래, 디지털 자료 수집을 중심으로 이뤄진 각 사업의 결과물을 하나의 아카이브 형식인 ‘방’으로 설정해 제시한다.

관람객은 각 사업의 방에서 주제별로 특화된 아시아 문화에 대한 디지털 자료, 도서, 실물 자료 등 다양한 자료들을 경험할 수 있다. 각 방은 완전히 분리된 닫힌 공간으로 제시되지 않는다.

아시아 대표 이야기를 중심으로 아시아 문화를 구성하는 상징, 조형, 의례, 공연, 생활양식 등의 열린 범주 속에서 개별 사업들이 서로 연결되도록 방들을 배치해, 이 방들이 모여 아시아 문화에 대한 거대한 ‘집’(세계)을 이루도록 구성됐다.

이번 전시의 관람 시간은 오전 9시~오후 6시까지며, 토요일은 오후 8시, 일요일은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월요일은 휴관이다. 입장은 마감시간 30분 전까지며, 관람료는 무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