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장애인고용공단, 비대면 화상교육실 ‘EDI 스튜디오’ 구축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비대면 화상교육실 ‘EDI 스튜디오’ 구축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0.19 2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고용공단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하 공단)은 코로나19 시대 대응을 위한 비대면 화상 교육 시스템 ‘EDI 스튜디오’를 구축했다고 19일 밝혔다.

공단은 지난 5월부터 실시간 화상 교육을 시범적으로 운영하는 동시에, 온라인 교육을 전면 확대하기 위해 별도의 화상강의실 구축을 진행해 왔다. 

이번에 문을 연 EDI 스튜디오는 총 3개실로 구축됐으며, 이러닝(E-learning) 시스템을 갖춰 코로나19로 위축될 수 있는 전문인력 양성에 활력을 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단 조종란 이사장은 “코로나19가 지속되는 상황 등을 고려해 EDI 스튜디오 뿐만 아닌, 사이버 연수원 개편 등 다양한 언택트 교육방안을 마련하겠다.”며 “이를 통해 장애인고용과 관련된 전문인력을 보다 활발하게 양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