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비전, 배달의민족과 ‘방학도시락’ 후원 캠페인 펼쳐
월드비전, 배달의민족과 ‘방학도시락’ 후원 캠페인 펼쳐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0.12.14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달의민족 고객 기부금만큼 배민이 추가로 기부
후원금 전액 식재료 구매, 조리비용 사용… 서울·경기지역 아동 총 500명 전달 예정

월드비전은 배달의민족(이하 배민) 운영사인 우아한형제들과 함께 ‘방학도시락 후원 캠페인’을 펼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방학기간 동안 급식 지원이 없어 끼니를 챙기기 어려운 아동들에게 좋은 재료와 정성이 담긴 식사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오는 20일까지 배민 앱 배너를 통해 4,000원(한 끼 지원금액)부터 기부할 수 있으며, 기부된 금액만큼 배민이 추가로 4,000원을 지원하는 일대일 매칭 기부로 진행된다. 

배민과 이용자들이 함께 모은 기부금은 모두 식재료 구매와 조리비용으로만 사용되며, 도시락 용기·배송 등에 필요한 추가 비용은 배민이 모두 부담한다. 완성된 도시락은 서울·경기지역 29개교 총 50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도시락은 화학조미료 없이 청정 식재료를 사용하는 사회적기업 ‘소녀방앗간’이 메뉴를 구성한다. 도시락뿐 아니라 배민문방구의 문구류, 메뉴, 식재료에 대한 소개와 응원 메시지가 담긴 편지도 함께 전달할 예정이다. 

도시락은 겨울방학 기간인 내년 1월~2월까지 두 달 동안 매주 화·목요일(주 2회) 총 15회에 걸쳐 전달된다. 

특히, 도시락 배달 첫 주에는 아동들이 좋아하는 반찬을 묻는 설문을 진행해, 다음달 메뉴에 일부 반영할 계획이다. 마지막 주에는 아동들의 이름과 좋아하는 반찬이 적힌 배민 쿠폰도 선물할 방침이다. 

월드비전 양호승 회장은 “긴 겨울방학 기간 동안 결식이 우려되는 아동들에게 건강한 한 끼를 선물할 수 있는 이번 캠페인에 많은 관심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월드비전은 배달의민족과 함께 지난 9월 ‘코로나19 극복 사랑의 도시락 후원 캠페인’을 통해 이용자들의 기부금과 배민 지원을 합쳐 약 1억 원 상당의 도시락과 식사 쿠폰을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에게 전달한 바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