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너나들이, 배리어프리 문화 활성화 나서
청춘너나들이, 배리어프리 문화 활성화 나서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3.12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밀알복지관과 업무협약 체결… 장애인 청년 맞춤형 프로그램 추진
ⓒ청춘너나들이
ⓒ청춘너나들이

대전광역시 청년공간 ‘청춘너나들이’는 11일 밀알복지관과 배리어프리 문화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대전지역 장애인 청년들의 문화·여가·생활증진을 위한 장벽제거, 나아가 인식저변 확대를 위해 추진됐다. 

향후 두 기관은 청춘너나들이 내에서 장애인 청년들의 특성에 맞는 사업 프로그램을 연계할 예정이다. 

청춘너나들이 황주상 센터장은 “지난해부터 청춘너나들이가 배리어프리 청년공간으로 변화하면서 장애인 청년들의 유입이 늘었고, 다양한 청년들의 만족도가 높아지고 있다.”며 “앞으로 누구나 장벽 없이 이용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