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일희망재단, 커버낫과 ‘산타클라쓰 캠페인’ 펼쳐
승일희망재단, 커버낫과 ‘산타클라쓰 캠페인’ 펼쳐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4.01 22: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게릭병 환우 위한 연중 모금 행사… 등산과 연계해 선한 영향력 나눠

승일희망재단은 루게릭요양센터 건립기금 모금을 위해 캐주얼브랜드 ‘커버낫’과 ‘2021 산타클라쓰 캠페인’을 연중 캠페인으로 확대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등산을 통해 자신의 건강뿐만 아닌, 나 아닌 다른 사람을 둘러보는 사람들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아웃도어 활동과 기부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캠페인 형태로, 참가비 전액 루게릭요양센터 건립에 사용된다. 

앞서 지난해 12월 크리스마스에 맞춰 시범적으로 진행한 제1회 산타클라쓰 캠페인의 경우, 120명 모집이 2시간 만에 마감될 정도로 큰 관심을 끌었다. 현재 기존 참가자들은 루게릭병 환우와 가족을 위해 응원의 SNS 인증을 이어가고 있다. 

오는 12월까지 진행되는 캠페인은 총 6회 진행될 예정이다. 이달 제3회를 맞이하는 산타클라쓰는 오는 6일 해피빈 ‘가볼까’ 플랫폼을 통해 참가할 수 있다.

특히, 커버낫은 현재 판매되고 있는 제품 200개를 참가자 기념품으로 매회 후원하기로 했으며, 이번 3회 캠페인에서는 ‘C로고 B.B캡’을 참가자 전원에게 제공한다. 

이밖에도 루게릭병 환우와 가족을 응원하고,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한 참가자를 선정해 연말에 ‘최고의 클라쓰 산타왕’ 어워드도 진행할 예정이다.

승일희망재단 박성자 상임이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대면 활동이 어려워진 점을 반영해, 각자 삶의 영역에서 개별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기부캠페인을 기획하게 됐다.”며 “긍정의 힘을 가진 많은 산타들이 등산과 기부를 접목한 산타클라쓰 캠페인에 함께 해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