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주관 모든 기념일에서 수어통역 또는 점자자료 제공해야
정부 주관 모든 기념일에서 수어통역 또는 점자자료 제공해야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1.05.28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복지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 국무회의 의결

앞으로 한국수어 통역을 제공해야 하는 정부행사가 모든 기념일로 확대된다.

보건복지부는 이같은 내용을 담은 장애인복지법 시행령 일부개정령안이 지난 25일 국무회의에서 의결됐다고 밝혔다.

이번 개정안은 한국수어 통역 또는 점자자료 등의 제공을 해야 하는 정부행사를 정부가 주관하는 모든 기념일로 확대하고, 장애인 인식개선 교육 점검결과 공표와 부진기관 관리자 특별교육의 법적 근거를 담은 장애인복지법 개정안에서 시행령으로 위임한 내용을 규정했다.

이번에 개정된 시행령은 다음달 4일 시행 예정이다.

보건복지부 신용호 장애인권익지원과장은 “이번 개정을 통해 정부 행사에서 한국 수어 통역과 점자자료 제공 등을 통한 장애인의 권리 보장이 강화될 것.”이라며 “장애인에 대한 인식 개선 교육이 충실히 실행되어 다양성에 대한 존중으로 사회적 편견 없이 함께 잘 살아가는 사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