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코로나19 백신 지원금 10만 달러 기부
김연아, 코로나19 백신 지원금 10만 달러 기부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6.07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니세프 통해 개도국 백신 공급 지원 예정
ⓒ유니세프한국위원회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7일 유니세프 김연아 국제친선대사가 코로나19 백신 공급을 위한 기금 10만 달러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전달된 기금은 개도국의 백신 공급을 지원하고 싶다는 김연아 친선대사의 뜻에 따라, 코백스 퍼실리티의 코로나19 백신 공급에 전액 사용될 예정이다. 

앞서 김연아는 지난 2010년 유니세프의 국제친선대사로 임명된 이후 아이티 대지진, 시리아 내전, 필리핀 하이옌 태풍, 네팔 지진 등 국내·외 아동들을 보호하는 데 앞장서 왔다. 

또한 우승 상금 기부, 팬클럽 동참 기부 등 기부문화 확산에 기여해 왔으며, 다양한 아동권리옹호 활동에도 적극 참여해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김연아는 “세계 곳곳에 의료시스템 마비로 아동들이 기본적인 보건 서비스 이용도 어렵다는 이야기에 마음이 너무 아프다.”며 “코로나19 백신 보급과 종식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유니세프한국위원회는 한국에서 유니세프를 대표해 기금 모금과 아동권리옹호 활동을 펼치고 있다. 현재 코로나19로 고통 받는 인도 아동들을 위해 긴급구호 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