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바비’ 홍지윤, 범죄피해 위기아동 지원금 전달
‘트롯 바비’ 홍지윤, 범죄피해 위기아동 지원금 전달
  • 박성용 기자
  • 승인 2021.06.23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활동 첫 정산액 1,000만 원 기부… 생계회복 긴급지원비 사용 예정
“어려운 상황에도 꿈 포기하지 않길” 응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가수 홍지윤이 따뜻한 나눔에 동참했다.

23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TV조선 ‘미스트롯2’에서 활약한 가수 홍지윤이 범죄피해 위기아동을 위한 후원금 1,000만 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번 후원은 홍지윤의 활동 첫 정산금으로 마련됐으며, 기부금은 범죄피해 위기아동의 생계 회복을 위한 긴급지원비로 사용될 예정이다.

홍지윤은 “미스트롯2를 통해 받은 대중의 사랑에 보답하고자 기부를 결심하게 됐다.”며 “어려운 상황에서도 꿈을 포기하지 않고 건강하게 성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은 “코로나19로 범죄피해 위기아동의 생계가 더 힘들어지는 시기에, 좋은 의미로 나눔에 동참해준 것에 감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하루빨리 범죄피해 위기아동이 회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박성용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