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신청… 8월 16일까지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신청… 8월 16일까지
  • 정두리 기자
  • 승인 2021.07.23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는 사회적기업 육성을 위한 앞 단계로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 신청 공고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신청 기간은 23일~다음달 16일까지 25일간이며,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통합정보시스템(www.seis.or.kr)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보건복지부는 2012년부터 보건복지 분야 사업 중 사회적 가치 실현을 추구하는 기업가를 발굴하고 사회적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 제도를 운영해 왔다.

지난해까지 134개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을 지정했으며, 이 중 26개 기업이 사회적기업으로 전환됐다.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받기 위해서는 보건복지부 소관사업(보건, 보육·돌봄, 사회복지, 가사·간병 등) 중 ▲조직 형태(법인 또는 비영리단체 등) ▲사회적 목적 실현(취약계층 대상 서비스 제공 및 취약계층 고용 등) ▲영업활동 수행 ▲배분 가능한 이윤을 사회적 목적으로 사용 ▲노동관계법령 및 수행사업 관련 현행법 준수 등 요건을 모두 충족해야 한다.

지정 유형은 △사회서비스 제공형 △일자리 제공형 △지역사회공헌형 △혼합형 △기타(창의·혁신)형으로 신청할 수 있다.

지정 절차는 현장실사(권역별 통합지원기관) 및 심사위원회 심사를 거쳐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10월 중)할 예정이다.

보건복지형 예비사회적기업 지정은 3년간 유효하며 사회적기업 인증 추천 자격이 부여되고 고용노동부의 재정 지원사업에 선정될 경우 인건비, 사업개발비 등이 지원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보건복지부(www.mohw.go.kr)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www.seis.or.kr) 누리집에 게시된 공고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장애인신문·웰페어뉴스 정두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