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음주, 사회경제적 비용은 총 12조 511억 원
청소년 음주, 사회경제적 비용은 총 12조 511억 원
  • 김호중
  • 승인 2009.07.24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서울병원(원장 정은기) 국립정신보건교육·연구센터는 동센터 지원으로 연세대학교 보건대학원 정우진 교수(현 건강보험정책연구원장)가 수행한 “청소년 음주의 사회경제적 비용”에 관한 연구 결과를 발표하였다.

연구 결과 청소년기 음주의 장·단기적 폐해를 모두 포함할 경우 2006년 한 해 동안 청소년 음주로 인해 발생한 사회경제적 비용은 총 12조 511억 원, GDP의 1.42% 수준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2004년 기준으로 추계한 전체 인구의 음주로 인한 사회경제적 비용이 20조 990억 원으로 GDP의 2.9% 수준인 것과 비교해 볼 때 청소년 음주의 피해규모가 상당하여 앞으로 이에 대한 적극적인 규제정책 마련이 시급함을 알 수 있다.

이에 국립서울병원 정신보건교육ㆍ연구센터는 향후 청소년 음주에 관한 지속적인 연구 등 국민정신건강증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계속할 계획임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