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중앙도서관 ‘독서의 달 행사’
국립중앙도서관 ‘독서의 달 행사’
  • 정두리
  • 승인 2010.09.01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중앙도서관은 9월 ‘독서의 달’을 맞아 국민들의 독서의욕 고취와 독서를 생활화하는 계기를 마련하고, 더불어 독서의 깊이를 더 할 수 있는 다채로운 독서행사를 마련하였다.

독서의 달 기간 중 매주 목요일(추석연휴 제외) 오후 3시 국립중앙도서관 북 카페에서는 김남조, 황동규, 오세영, 신달자 시인을 직접 만나 차 한잔의 여유를 즐기면서 원로 시인들이 들려주는 삶과 시에 대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다.

또한 ‘김정호와 대동여지도’라는 주제로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지리학 강의를 9월 10일 지도자료실에서 개최하고, 청소년들이 쉽고 재미있게 인문학을 접할 수 있도록 ‘서양철학 이야기’ 강좌를 9월 18일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에서 개최한다.

구한말 역사자료와 당시의 기록을 통해 아픈 역사에 대해 재조명하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자료로 보는 경술국치 100년’ 특별전을 9월 10일까지 개최하고, 인문학 저서와 저자들의 자취가 깃들어 있는 현장을 찾아가는 ‘길위의 인문학’ 탐방은 11일 충남 예산에서 추사 김정희에 대한 강연과 추사체 감상 그리고 28일에는 서울 여의도에서부터 한강을 따라 걸으면서 우리 역사속의 한강을 조망해 보는 시간을 갖게 된다.

지식정보취약계층의 독서환경 개선을 위하여 ‘책 나눔’ 사회적 캠페인을 확산하고 우선 시범적으로 그동안 정성으로 모인 도서 중 1,000여권을 전북 완주군의 작은도서관에 전달(2010.9.8)할 예정이다.

전국 34개 특수학교 재학 아동·청소년(3,000여명)을 대상으로 독후감대회와 장애인을 위한 디지털파일 기증작가 사인회를 개최하여 독서를 통한 성장기 장애아동·청소년의 정서함양 및 독서활동을 지속적으로 독려하고자 한다.

장애아동·청소년 독후감대회 원고접수는 9월11일까지이며, 예선 및 본선을 거쳐 9월27일 시상할 계획이다. 또한 ‘소리책나눔터’ 기증작가 사인회는 9월11일 교보문고 광화문 본점에서 개최된다.

독서에 자신 있는 사람은 독서퀴즈 대회에 응모해 사서가 추천하는 책 80선을 잡아보는 것도 독서의 달을 더욱 알차게 즐기는 방법이다. 독서퀴즈는 국립중앙도서관 홈페이지(www.nl.go.kr)를 통해 9월3일부터 24일까지 응모할 수 있다.

그 밖에도 9월 한달 간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www.nlcy.go.kr)에서 개최되며, 학부모를 위한 ‘알기 쉬운 독서지도법’ 강연은 자녀의 독서지도에 관심을 가지는 계기를 마련해 줄 것으로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