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국어원, 스마트폰용 ‘한국수화사전 앱(App)’ 개발
국립국어원, 스마트폰용 ‘한국수화사전 앱(App)’ 개발
  • 이지영 기자
  • 승인 2011.04.18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준 수화 9,600여개 담고 있어 누구나 쉽고 편하게 이용 가능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누구나 손쉽게 수화로 의사소통을 할 수 있는 길이 열렸다.

국립국어원은 스마트폰 이용자들이 언제 어디서든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는 스마트폰용 ‘한국수화사전 앱(App)’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한국수화사전 앱은 표준 수화 9,600여 개를 담고 있는 ‘한국수화사전’을 앱으로 개발한 것으로, 지금까지는 책자나 국립국어원 누리집(www.korean.go.kr)을 통해서만 접할 수 있었던 한국수화사전을 스마트폰 이용자들이라면 누구나 쉽고 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한국수화사전 앱’은 책자와 웹을 통해 제공하고 있는 수화 단어의 다양한 정보를 모바일 환경에 적합한 데이터로 변환해 제공하며, 단어 시작 자음에 따른 검색, 16가지 주제별 검색, 가장 많이 본 100개 단어 검색 등 다양한 방식으로 정보를 찾을 수 있다.

또한 수화 정보에는 각 단어의 사전적 정의, 수화 동작 설명과 그림 설명이 들어 있어서 필요한 정보를 손쉽게 알아볼 수 있으며, 글과 그림만으로 이해가 어려운 경우는 동영상으로도 볼 수가 있어 수화를 처음 접하는 이용자도 쉽게 따라할 수 있다.

국립국어원 관계자는 “현재 우리나라의 청각장애인과 가족, 관련 업무 종사자 등 수화 사용자는 약 62만 명 정도.”라며 “청각장애인이 불편함 없이 대화하고 살아갈 수 있기 위해서는 모든 사람들이 수화로 의사소통이 가능해야 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언제 어디서든 필요할 때 쉽게 수화를 확인하여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해 주는 것이 필요하다.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수화 동영상까지 제공함으로써 청각장애인과 의사소통을 하는 데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16가지 주제별(왼쪽)로 사전을 검색할 수 있으며, 한국수화사전 동영상(오른쪽)을 볼 수 있다. ⓒ 국립국어원
▲ 16가지 주제별(왼쪽)로 사전을 검색할 수 있으며, 한국수화사전 동영상(오른쪽)을 볼 수 있다. ⓒ 국립국어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