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토지주택공사, 노인·장애인 위한 이동목욕차량 기증
한국토지주택공사, 노인·장애인 위한 이동목욕차량 기증
  • 이지영 기자
  • 승인 2011.07.20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H(한국토지주택공사)는 20일 대구광역시 중구청에서 ‘LH 해밀 이동목욕차량 기증식’을 갖고 이동목욕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LH 해밀 이동목욕서비스’는 목욕탕에 가기 힘든 중증장애인이나 거동이 불편한 독거노인들을 대상으로 목욕설비를 갖춘 차량이 집으로 찾아가는 서비스다. 이를 위해 LH는 4,500만 원 상당의 목욕차량을 기증하고 자원봉사 인력을 구성해 지속적으로 목욕봉사를 지원할 예정이다.

이동목욕서비스 대상자는 대구시 중구 주민들을 대상으로 노인·장애인의 신청과 추천접수를 통해 지역주민센터 및 남산기독교종합사회복지관에서 100명을 선정하며, 선정된 대상자에게는 월 1회 이상의 목욕서비스를 제공한다. 이번 사업은 매년 2월부터 12월까지 11개월간 진행할 예정이며, 수요가 많을 경우 서비스 자원 및 범위 등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공모해 당선된 명칭 ‘해밀’은 ‘비온 뒤 맑게 갠 하늘’ 이라는 뜻의 순수 우리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