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SH공사-노인인력개발원, 일자리 창출 나섰다
CJ대한통운-SH공사-노인인력개발원, 일자리 창출 나섰다
  • 이솔잎 기자
  • 승인 2015.06.15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H라이프센터 구축사업 추진 업무협약 체결

▲ 15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개포동 SH공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 행사에서 CJ대한통운 최은석 부사장, SH공사 변창흠  사장,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박용주  원장(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CJ대한통운
▲ 15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개포동 SH공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 행사에서 CJ대한통운 최은석 부사장, SH공사 변창흠 사장, 한국노인인력개발원 박용주 원장(왼쪽부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CJ대한통운
CJ대한통운과 SH공사, 노인인력개발원이 함께 노인 일자리 창출에 나섰다.

CJ대한통운과 서울특별시 SH공사,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은 ‘SH라이프센터 구축사업 추진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SH라이프센터’는 CJ대한통운, SH공사,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간 정부 3.0 협력사업으로 추진되며 입주민 주거 복지 향상과 노인 일자리 창출을 동시에 충족하는 사업표본이다.

해당 센터에서는 SH공사의 임대, 분양 아파트 단지에서 실버택배, 생활 공구 임대, 주택 수리 및 보수 서비스를 CJ대한통운의 실버택배 배송장비 지원과 택배 물량 공급, 참여자 직무교육과 운영 설계 및 상담 등을 제공받을 수 있다.

또한 SH공사는 임대주택 단지 내 유휴시설에 택배거점 마련, 아파트 입주민 대상 홍보, 각종 행정적 지원을, 한국 노인인력개발원은 인력 공급 및 일자리 창출 관련 수행기관들과의 연계 등을 맡는다. 이와 함께 협약주체들은 실버택배 외 일자리 창출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한편 SH라이프센터는 올해 SH공사의 양천, 구로구 지역 임대분양 아파트 단지에 설치된다. 내년부터는 서울 전역으로 시행 범위를 확대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