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인 축제 한마당, ‘2017 실버문화페스티벌’ 개최
노인 축제 한마당, ‘2017 실버문화페스티벌’ 개최
  • 황현희 기자
  • 승인 2017.09.13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는 오는 14일, 16일, 17일 3일간 서울 어린이대공원과 유니버설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한국문화원연합회와 함께 ‘2017 실버문화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2017 실버문화페스티벌’은 노인들이 중심이 돼 경연, 전시, 체험프로그램, 교육, 상담, 영화 상영 등의 행사를 펼치는 종합축제다.

오는 14일 오후 1시에는 서울 유니버설아트센터 대강당에서 ‘샤이니스타를 찾아라’ 본선 경연이 진행된다. 본선 경연무대는 노인들이 예술 재능을 선보이고 도전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지난 7월 한 달동안 전국 10개 권역에서 3,000여 명이 참여한 지역예선을 거쳐 진출한 25개 팀이 실력을 발휘할 예정이다. 이번 본선무대에서는 실버문화페스티벌 홍보대사인 방송인 송해 씨가 참석하고, 가수 현숙 씨가 공연 할 예정이다.

경연 후에는 샤이니스타상(문체부 장관상) 1팀, 샤이니재능상(한국문화원연합회 회장상) 3팀, 샤이니인기상 1팀 등, 총 5팀을 선정하여 트로피와 소정의 상금을 전달한다.

오는 16일, 17일 양일간 서울어린이대공원 열린 무대에서는 ‘문화나눔 한마당’이 열린다. 이 프로그램은 노인들을 위한 맞춤형 정보와 체험, 상담을 제공하는 ‘실버문화광장’과 공연, 전시 등으로 구성된 ‘어른이 행복무대’를 펼쳐 보인다.

실버문화광장에서는 ▲ 문화, 건강, 스포츠, 여행, 치유(힐링), 취업 등 분야별 정보 제공 노▲전문가와 함께하는 종이접기, 패션 코디, 네일아트 등 체험 행사 ▲스마트폰 사용법, 실버체조, 시니어 요트 등 교육 ▲ 심리, 법률, 주택연금 상담 등 다채로운 정보를 제공한다. ‘어른이 행복무대’에서는 전국 48개 팀의 노인들이 무용, 연주, 합창 등을 선보이고, 전통매듭과 수묵화 등 전통 작품을 전시한다.

이밖에도 실뜨기, 공기놀이, 딱지치기 등을 체험할 수 있는 추억의 놀이터, 사진사들이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축제를 기억할 소중한 기념사진을 찍어주는 은빛 사진관 등 남녀노소가 함께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준비된다.

아울러 또한 공모 프로그램으로서 행복한 노년의 삶을 주제로 한 영화 10편으로 꾸민 ‘시니어 29초 영화전’, 그리고 노년의 일상과 삶을 주제로 한 30편의 시화로 이뤄진 ‘청춘만개 시화전’이 개최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축제는 노인들이 일상 속에서 문화예술을 통해 행복을 누릴 수 있는 방법과 가치를 찾는 자리.”라며, “앞으로도 노인들이 문화활동을 통해 행복하고 활기찬 노후를 찾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2017실버문화 페스티벌에 관한 자세한 정보는 실버문화페스티벌 홈페이지(www.silverfestival.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