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지부, 1박2일 숲캠프 진행 ‘육아하는 아빠 친구 소개합니다’
복지부, 1박2일 숲캠프 진행 ‘육아하는 아빠 친구 소개합니다’
  • 황현희 기자
  • 승인 2017.09.25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는 지난 23일~24일(일) 이틀 간 충북 괴산의 코오롱 스포츠 캠핑 파크에서 100명의 아빠단 육친소(육아하는 아빠 친구를 소개합니다) DAY(데이) ‘1박 2일 숲캠프’를 개최했다.

100명의 아빠단은 저출산 극복을 목표로 아빠의 육아 참여를 활성화하기 위해 대한민국 대표 아빠 육아 모임으로, 육아에 서툰 초보아빠를 대상으로 육아법을 학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육친소 DAY(데이)는 아빠단 활동 경험이 있는 아빠가 친구 또는 지인 가족을 직접 초청하는 행사로, 아빠단 활동을 전파하고 아빠의 육아참여에 대한 사회 관심을 확산하기 위한 프로그램으로, 올해 2회를 맞이했다.

인디언을 주제로 한 이번 행사는 아빠단 7기와 친구 가족 160여 명이 참석했다. 낚시 놀이·종이컵 쌓기 등 아빠단 주간 임무 중 일부를 직접 해보면서 아빠단 활동을 체험해보는 활동과 별자리 관측, 보물찾기 등 다양한 체험·활동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또한 가족사진을 촬영해 즉석에서 출력할 수 있는 사진 부스 ‘숲사진관’과 페이스 페인팅 등 쉬는 시간을 이용해 참여할 수 있는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됐다.

복지부 배경택 인구정책총괄과장은 “아빠가 육아·가사의 보조자가 아닌 또 다른 주체라는 인식은 새로운 가족문화 만들기의 기반.”이라며 “이번 육친소 DAY를 통해 100명의 아빠단 활동이 확산될 뿐만 아니라 아빠도 육아의 주체라는 인식을 바탕으로 부부가 함께하는 육아·가사 문화가 정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복지부는 지난 5월부터 아빠 육아 응원 영상 제작·송출, 부모 공감 육아툰 ‘엄빠일기’ 연재, ‘아자아자 이야기 콘서트’ 개최 등을 통해 부부가 함께하는 육아문화 정착을 위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